HOME 군정소식 정치의원 고성소식 인물동정 고성맛집 명소 독자영상 문화관광 전국은지금 교육/청소년 알림마당 영상모듬

영상모듬

시가 있는 삶-'여우가 사는 방' 최해숙

영상모듬|입력 : 2019-07-19


여우가 사는 방 / 최해숙

 

삶은 젖은 양말같이 구질구질하지

다 쓴 치약 껍데기 같지

 

치약 껍데기 얇게 저며 두꺼비집에 넣으면

오 촉짜리 전구가 매달린 그 방에

별빛 같은 노란 불 들어왔지

어둑한 마음 환해지진 않았지

 

푸른 페인트가 벗겨진 창으로

잘려나간 뭉게구름과

지나가던 바람이 흘끔거리면

내가 가끔 돌보던 여우는

눈물자국 마른 얼굴로 와서

어느새 나를 다독였지

 

처음부터 반듯한 길은 없다고

스스로 길을 만들며 가는 거라고

내일은 알 수 없어 오늘만 살아간다고

 

오늘만이라는 그 말에 나는 또

속아 여우에게 밥을 주지

여우에게 한 번도 이겨본 적 없지

 

 

작가연보 - 최해숙

2019시와경계신인상 수상. 첵사랑독서회. 고성문인협회 회원

 






내고향TV고성방송 gsinews@empas.com

ⓒ 고성방송 789 g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본 뉴스

최근뉴스

TEL. 070-7136-0174 / 055-674-0174

FAX. 055-674-0173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고성방송소개|광고문의|제휴문의
  • 상호명 : 고성방송 , 사업자번호 : 613-18-65876
  • 주소 : 경남 고성군 고성읍 동외리 312-16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 : 한 창 식
  • 대표전화 : 070-7136-0174 , 정보보호책임자 : 김 갑 열(kkl81@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09~2014 GBS789 co. All rights reserved.